Skip to content

19.曾子養曾晳(증자양증석)

관리그룹 김선형, 2011-10-27 16:31:26

조회 수
2390

孟子曰事孰爲大(맹자왈사숙위대)오 : 맹자가 말씀하시기를, 섬기는 것은 무엇이 중대한 것이 되는가

事親(사친)이 : 어버이을 섬기는 것이 

爲大(위대)하니라 : 중대한 것이 되느니라 

守孰爲大(수숙위대)오 : 지키는데는 무엇이 중대한 것이 되는가 

守身(수신)이 : 몸을 지키는 것이 

爲大(위대)하니라 : 중대함이 되느니라 

不失其身而能事其親者(불실기신이능사기친자)를 : 자기 몸을 잃어버리지 않고 능히 그 어버이를 섬기는 자를 

吾聞之矣(오문지의)요 : 나는 들었고 

失其身而能事其親者(실기신이능사기친자)를 : 자기 몸을 잃어버리면서 능히 그 어버이을 섬긴다는 자를 

吾未之聞也(오미지문야)로라 : 나는 듣지 못하였노라 

孰不爲事(숙불위사)리오마는 : 무엇인들 섬기는 것이 아닐까마는 

事親(사친)이 : 어버이를 섬기는 것이 

事之本也(사지본야)요 : 섬기는 일의 근본이요 

孰不爲守(숙불위수)리오마는 : 무엇인들 지키는 것이 되지 않을까마는 

守身(수신)이 : 몸을 지키는 것이 

守之本也(수지본야)니라 : 지키는 것의 근본이니라 

曾子養曾晳(증자양증석)하시되 : 증자가 증석을 봉양할 적에 

必有酒肉(필유주육)이러시니 : 반드시 술과 고기를 마련하더니 

將徹(장철)할새 : 밥상을 물리려 할 적에 

必請所與(필청소여)하시며 : 반드시 줄 곳을 물어 보았다 

問有餘(문유여)어든 : 남음이 있느냐고 물으면

必曰有(필왈유)라하시다 : 반드시 있다고 대답하였다 

曾晳死(증석사)어늘 : 증석이 죽은 뒤 

曾元養曾子(증원양증자)하되 : 증원이 증자를 봉양할 때에 

必有酒肉(필유주육)하더니 : 반드시 술과 고기를 마련하더니 

將徹(장철)할새 : 끝나고 밥상을 무리려 할 적에 

不請所與(불청소여)하며 : 줄 곳을 물어 보지 않았다 

問有餘(문유여)어시든 : 남음이 있는냐고 물으면 

曰亡矣(왈망의)라하니 : 없다고 대답하니 

將以復進也(장이복진야)라 : 장차 다시 한번 올리려 함이니라 

此所謂養口體者也(차소위양구체자야)니 : 이것은 이른바 입가 몸을 봉양하는 것이니 

若曾子(약증자)면 : 증자와 같이 한다면 

則可謂養志也(칙가위양지야)니라 : 어버이의 뜻을 봉양하는 것이라고 말할 만하다.. 

事親(사친)을 : 어버이를 섬기는 것을 

若曾子者可也(약증자자가야)니라 : 증자와 같이 하는 것이 옳으니라.

0 댓글

댓글 쓰기

Board Menu

목록

Page 1 / 2
제목 날짜 조회 수

1.徒善不足以爲政(도선부족이위정)

94
2011-10-25 2302

2.聖人人倫之至也(성인인륜지지야)

101
2011-10-25 2210

3.惡醉强酒(오취강주)

89
2011-10-25 2383

4.反求諸己(반구저기)

89
2011-10-25 2316

5.天下之本在國(천하지본재국)

97
2011-10-25 2111

6.不得罪於巨室(부득죄어거실)

92
2011-10-25 1871

7.小國師大國(소국사대국)

103
2011-10-25 1858

8.自侮人侮(자모인모)

94
2011-10-25 2280

9.爲淵毆魚(위연구어)

109
2011-10-25 1950

10.自暴自棄(자포자기)

97
2011-10-25 2032

11.道在邇(도재이)

99
2011-10-26 3428

12.居下位(거하위)

120
2011-10-26 2265

13.西伯善養老者(서백선양로자)

98
2011-10-26 2008

14.率土地而食人肉(솔토지이식인육)

95
2011-10-26 1738

15.莫良於眸子(막량어모자)

35
2011-10-26 21680

16.慕儉(모검)

92
2011-10-26 1941

17.嫂溺援之以手(수닉원지이수)

95
2011-10-27 1935

18.古者易子而敎(고자역자이교)

100
2011-10-27 2101

19.曾子養曾晳(증자양증석)

94
2011-10-27 2390

20.一正君而國定矣(일정군이국정의)

94
2011-10-27 1754

21.不虞之譽(불우지예)

100
2011-10-27 1952

22.易其言也(역기언야)

100
2011-10-27 1653

23.人之患(인지환)

96
2011-10-27 1720

24.樂正子見孟子(악정자견맹자)

92
2011-10-27 2054

25.徒餔啜也(도포철야)

92
2011-10-27 1492

26.不孝有三(불효유삼)

96
2011-10-27 1859

27.事親從兄(사친종형)

97
2011-10-27 1778

28.瞽瞍底豫(고수저예)

88
2011-10-27 4137

29.舜生於諸馮(순생어제풍)

90
2011-10-31 2152

30.惠耳不知爲政(혜이부지위정)

103
2011-10-31 2103

31.君之視臣如手足(군지시신여수족)

2011-10-31 1637

32.無罪而殺士(무죄이살사)

114
2011-11-03 1473

33.君仁莫不仁(군인막불인)

109
2011-11-03 1776

34.非禮之禮(비례지예)

89
2011-11-03 1555

35.中也養不中(중야양부중)

106
2011-11-03 2169

36.人有不爲(인유불위)

101
2011-11-03 1986

37.言人之不善(언인지불선)

94
2011-11-03 1733

38.不爲已甚(불위이심)

92
2011-11-08 1459

39.惟義所在(유의소재)

99
2011-11-08 1584

40.不失其赤之心(불실기적지심)

96
2011-11-08 1987

Board Links

Page Navigation

2018 . 1  
1 2 3 4 5 6
7 8 9 10 11 12 13
14 15 16 17 18 19 20
21 22 23 24 25 26 27
28 29 30 31

포천중학교21회,고등학교 19회,여자고등학교 1회 Copyright © 2003 포칠사 .All Rights Reserved.

Powered by Xpress Engine / Designed by Sketchbook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