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kip to content

1.徒善不足以爲政(도선부족이위정)

관리그룹 김선형, 2011-10-25 11:49:50

조회 수
2300

孟子曰離婁之明(맹자왈이루지명)과 : 맹자가 말씀하시기를, 이루의 밝은 시력과 

子之巧(공수자지교)로도 : 공수자의 손재주로도 

不以規矩(불이규구)면 : 콤파스와 곡척을 이용하지 않으면 

不能成方員圓(불능성방원원)이요 : 네모난 것과 둥근 것을 만들 수 없고 

師曠之聰(사광지총)으로도 : 사광의 밝은 청력으로도 

不以六律(불이육률)이면 : 육률을 사용하지 않으면 

不能正五音(불능정오음)이요 : 오음을 바로잡을 수 없고

堯舜之道(요순지도)로도 : 요순의 도로도 

不以仁政(불이인정)이면 : 인한 정사를 베풀지 아니하면 

不能平治天下(불능평치천하)니라 : 천하를 평화롭게 다스릴 수 없느니라

今有仁心仁聞(금유인심인문)이로되 : 이제 인한 마음과 인한 소문이 있어도 

而民不被其澤(이민불피기택)하여 : 백성들이 그 혜택을 입지 못하여 

不可法於後世者(불가법어후세자)는 : 후세에 모범이 될 만하지못한 것은 

不行先王之道也(불행선왕지도야)일새니라 : 선왕이 도를 행하지 않기 때문이라 

故(고)로 : 그런고로 

曰徒善(왈도선)이 : 그냥 선함만 가지고 

不足以爲政(부족이위정)이요 : 정사를 할 수 없고 

徒法(도법)이 : 법만 가지고는

不能以自行(불능이자행)이라하니라 : 스스로 행할 수 없다 말하느니라 

詩云不愆不忘(시운불건불망)은 : 시에 말하기를 허물도 짓지 않고 잊어 버리지도 않는 것은 

率由舊章(솔유구장)이라하니 : 옛날 전법을 본받아 따르기 때문이라 하니

遵先王之法而過者(준선왕지법이과자)는 : 선왕의 법을 쫓아서 잘못되는 것은 

未之有也(미지유야)니라 : 없는 법이다. 

聖人(성인)이 : 성인이

旣竭目力焉(기갈목력언)하시고 : 기왕 시력을 다하고도 

繼之以規矩準繩(계지이규구준승)하시니 : 규거와 규승 같은 기구로 뒤를 이어서 

以爲方員平直(이위방원평직)에 : 모난 것과 둥근 것과 반듯한 것과 곧은 것을 만드니 

不可勝用也(불가승용야)며 : 이것들을 이루 다 쓸 수 없으며 

旣竭耳力焉(기갈이력언)하시고 : 기왕 청력을 다하고도 

繼之以六律(계지이육률)하시니 : 육률로 뒤를 잇게 하시니

正五音(정오음)에 : 오음을 바르게 함에 

不可勝用也(불가승용야)며 : 이루 다 쓸 수가 없으며 

旣竭心思焉(기갈심사언)하시고 : 기왕 마음과 생각을 극진히 하고 

繼之以不忍人之政(계지이불인인지정)하시니 : 사람에게 차마 하지 못하는 정사를 계속하시니 

而仁覆天下矣(이인복천하의)시니라 : 인한 은덕이 천하를 뒤덮으니라

故(고)로 : 그런고로 

曰爲高(왈위고)하되 : 말하기를 높게 하려면 

必因丘陵(필인구릉)하며 : 반드시 언덕을 이용할 것이요 

爲下(위하)하되 : 낮게 하려면

必因川澤(필인천택)이라하니 : 반드시 강과 진펄을 이용할 것이라 하니

爲政(위정)하되 : 이와 마찬가지로 정치를 하되 선 

不因先王之道(불인선왕지도)면 : 왕의 도를 본받지 아니하면 

可謂智乎(가위지호)아 : 지혜롭다 할 수 있겠는가 

是以惟仁者(시이유인자)아 : 이런 까닭으로 오직 인한 사람만이 

宜在高位(의재고위)니 : 당연히 높은 지위에 있을 것이니 

不仁而在高位(불인이재고위)면 : 인하지 못하면서 높은 지위에 있으면 

是(시)는 : 이것은

播其惡於衆也(파기악어중야)니라 : 자기의 악한 것을 여러 사람에게 전파시키는 것이다 

上無道揆也(상무도규야)하며 : 윗사람이 도와 규정이 없으며 

下無法守也(하무법수야)하여 : 아랫사람이 법을 지킴이 없으며

朝不信道(조불신도)하며 : 조정에서 도를 믿지 아니하며 

工不信度(공불신도)하여 : 공인이 규정을 지키지 아니하며 

君子犯義(군자범의)하고 : 군자는 의를 범하고 

小人犯刑(소인범형)이면 : 소인이 형벌을 범하면 

國之所存者幸也(국지소존자행야)니라 : 나라가 망하지 않은 것이 요행이니라 

故(고)로 : 그런 까닭으로 

曰城郭不完(왈성곽불완)하며 : 말한다면 성곽이 완전하지 못하며 

兵甲不多(병갑불다)가 : 병기가 많지 못한 것이 

非國之災也(비국지재야)며 : 나라의 재난이 아니요 

田野不辟(전야불벽)하며 : 농토가 개척되지 않고 

貨財不聚(화재불취)가 : 재물이 많이 모이지 않은 것이

非國之害也(비국지해야)라 : 나라의 해가 아니라 

上無禮(상무례)하며 : 윗사람이 예법이 없고 

下無學(하무학)이면 : 아랫 사람이 학문이 없으면

賊民興(적민흥)하여 : 사나운 백성이 일어나서 

喪無日矣(상무일의)라하니라 : 나라가 망하는 것이 겨를이 없을 것이다 

詩曰天之方蹶(시왈천지방궐)시니 : 시에 말하기를 하늘이 바야흐로 전복하려 하는데 

無然泄泄(무연설설)라하니 : 답답하게 굴지 말라 하니 

泄泄(설설)는 : 설설은 

猶沓沓也(유답답야)니라 : 답답하다는 것과 마찬가지다 

事君無義(사군무의)하며 : 임금을 섬김에 의리가 없으며 

進退無禮(진퇴무례)하고 : 나아가고 물러감에 예의가 없고 

言則非先王之道者猶沓沓也(언칙비선왕지도자유답답야)니라 : 말을 하면 선왕의 도를 비난하는 자를 답답하다는 것과 마찬가지라 

故(고)로 : 그런 고로 

曰責難於君(왈책난어군)을 : 말하기를 임금에게 어려운 일을 간언하는 것을

謂之恭(위지공)이요 : 공이라 이르고 

陳善閉邪(진선폐사)를 : 선한 것을 펼쳐 놓아 사특한 것을 막는 것을

謂之敬(위지경)이요 : 경이라 이르고 

吾君不能(오군불능)을 : 우리 임금은 할 수 없다 하는 것을 

謂之賊(위지적)이라하니라 : 적이라 이르는 것이다

0 댓글

댓글 쓰기

Board Menu

목록

Page 1 / 2
제목 날짜 조회 수

1.徒善不足以爲政(도선부족이위정)

94
2011-10-25 2300

2.聖人人倫之至也(성인인륜지지야)

101
2011-10-25 2208

3.惡醉强酒(오취강주)

89
2011-10-25 2382

4.反求諸己(반구저기)

89
2011-10-25 2314

5.天下之本在國(천하지본재국)

97
2011-10-25 2110

6.不得罪於巨室(부득죄어거실)

92
2011-10-25 1869

7.小國師大國(소국사대국)

103
2011-10-25 1855

8.自侮人侮(자모인모)

94
2011-10-25 2277

9.爲淵毆魚(위연구어)

109
2011-10-25 1949

10.自暴自棄(자포자기)

97
2011-10-25 2030

11.道在邇(도재이)

99
2011-10-26 3426

12.居下位(거하위)

120
2011-10-26 2263

13.西伯善養老者(서백선양로자)

98
2011-10-26 2006

14.率土地而食人肉(솔토지이식인육)

95
2011-10-26 1736

15.莫良於眸子(막량어모자)

35
2011-10-26 21679

16.慕儉(모검)

92
2011-10-26 1939

17.嫂溺援之以手(수닉원지이수)

95
2011-10-27 1933

18.古者易子而敎(고자역자이교)

100
2011-10-27 2099

19.曾子養曾晳(증자양증석)

94
2011-10-27 2389

20.一正君而國定矣(일정군이국정의)

94
2011-10-27 1752

21.不虞之譽(불우지예)

100
2011-10-27 1951

22.易其言也(역기언야)

100
2011-10-27 1652

23.人之患(인지환)

96
2011-10-27 1719

24.樂正子見孟子(악정자견맹자)

92
2011-10-27 2052

25.徒餔啜也(도포철야)

92
2011-10-27 1490

26.不孝有三(불효유삼)

96
2011-10-27 1857

27.事親從兄(사친종형)

97
2011-10-27 1776

28.瞽瞍底豫(고수저예)

88
2011-10-27 4135

29.舜生於諸馮(순생어제풍)

90
2011-10-31 2151

30.惠耳不知爲政(혜이부지위정)

103
2011-10-31 2102

31.君之視臣如手足(군지시신여수족)

2011-10-31 1635

32.無罪而殺士(무죄이살사)

114
2011-11-03 1471

33.君仁莫不仁(군인막불인)

109
2011-11-03 1774

34.非禮之禮(비례지예)

89
2011-11-03 1553

35.中也養不中(중야양부중)

106
2011-11-03 2167

36.人有不爲(인유불위)

101
2011-11-03 1985

37.言人之不善(언인지불선)

94
2011-11-03 1731

38.不爲已甚(불위이심)

92
2011-11-08 1457

39.惟義所在(유의소재)

99
2011-11-08 1583

40.不失其赤之心(불실기적지심)

96
2011-11-08 1986

Board Links

Page Navigation

2018 . 1  
1 2 3 4 5 6
7 8 9 10 11 12 13
14 15 16 17 18 19 20
21 22 23 24 25 26 27
28 29 30 31

포천중학교21회,고등학교 19회,여자고등학교 1회 Copyright © 2003 포칠사 .All Rights Reserved.

Powered by Xpress Engine / Designed by Sketchbook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