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kip to content

19.鄒與魯鬨(추여노홍)

관리그룹 김선형, 2011-10-15 19:53:02

조회 수
2121

鄒與魯鬨(추여로홍)이러니 : 추나라가 노나라와 더불어 싸웠는데 

穆公問曰吾有司死者三十三人(목공문왈오유사사자삼십삼인)이로되 : 목공이 맹자에게 물어 말하기를, 장교로서 죽은 사람이 33명이나 

而民(이민)은 : 일반병들은 

莫之死也(막지사야)하니 : 죽은 사람이 없으니 

誅則不可勝誅(주칙불가승주)요 : 죽이려면 이루 다 죽일 수가 없고 

不誅則疾視其長上之死而不救(불주칙질시기장상지사이불구)하니 : 죽이지 않으면 그 지휘관들을 밉게 보고서 죽어 가도 구원을 아니하였으니 

如之何則可也(여지하칙가야)잇고 : 어떻게 하면 좋겠습니까. 

孟子對曰凶年饑歲(맹자대왈흉년기세)에 : 맹자가 대답해 말하기를, 흉년이 들어 먹을 것이 부족한 해에 

君之民(군지민)이 : 임금의 백성들 가운데 

老弱(노약)은 : 노인과 약한 사람은 

轉乎溝壑(전호구학)하고 : 도랑과 시궁창에 뒹굴고 

壯者(장자)는 : 어른들은 

散而之四方者幾千人矣(산이지사방자기천인의)요 : 흩어져서 사방으로 떠나간 사람이 수천 명이었습니다 

而君之倉廩實(이군지창름실)하며 : 그런데 임금의 창고에는 곡식이 찼으며 

府庫充(부고충)이어늘 : 부고에는 재물이 가득하지만 

有司莫以告(유사막이고)하니 : 임금에게 고하는 관원이 없으니 

是(시)는 : 이것은 

上慢而殘下也(상만이잔하야)라 : 윗사람이 태만하여 아랫사람을 해치는 것입니다. 

曾子曰戒之戒之(증자왈계지계지)하라 : 증자가 말하기를, 조심하고 조심하라 

出乎爾者反乎爾者也(출호이자반호이자야)라하시니 : 너에게서 나간 것이 너에게로 돌아온다 하니 

夫民(부민)이 : 대체 백성들이 

今而後(금이후)에 : 이제부터야 

得反之也(득반지야)로소니 : 보복함을 얻었으니 

君無尤焉(군무우언)하소서 : 임금은 나무라지 마십시오 

君行仁政(군행인정)하시면 : 임금께서 인정을 행하시면 

斯民(사민)이 : 이제 백성들이 

親其上(친기상)하여 : 그 윗사람과 친하게 되어 

死其長矣(사기장의)리이다 : 윗사람을 위하여 죽을 것입니다.

0 댓글

댓글 쓰기

2018 . 1  
1 2 3 4 5 6
7 8 9 10 11 12 13
14 15 16 17 18 19 20
21 22 23 24 25 26 27
28 29 30 31

포천중학교21회,고등학교 19회,여자고등학교 1회 Copyright © 2003 포칠사 .All Rights Reserved.

Powered by Xpress Engine / Designed by Sketchbook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