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kip to content

1.何必曰利(하필왈리)

관리그룹 김선형, 2011-10-15 11:47:51

조회 수
4562

孟子見梁惠王(맹자견양혜왕)하신대 :맹자가 양혜왕을 만나 뵈자

王曰叟不遠千里而來(왕왈수불원천리이래)왕이 말하기를, "선생님께서 천리를 멀다 않고 찾아와 주셨으니

亦將有以利吾國乎(역장유이이오국호)잇가 :역시 이 나라에 앞으로 이익을 주시려 함입니까?"

孟子對曰王(맹자대왈왕):맹자가 대답하여 말씀하시기를, "왕께서는

何必曰利(하필왈이):하필이면 이익을 말씀하십니까?

亦有仁義而已矣(역유인의이이의)또한: 직 인의가 있을 뿐입니다.

王曰何以利吾國(왕왈하이이오국)고 하시면 :왕께서 나라의 이익만을 생각하시면

大夫曰何以利吾家(대부왈하이이오가)오하며 :대부들은 어찌하면 내 집이 이로울까 생각하며,

士庶人曰何以利吾身(사서인왈하이이오신)고 하여 :선비나 백성들은 제 한 몸의 이익밖에 생각하지 않을 것입니다.

上下交征利(상하교정이)면 :윗사람이나 아랫사람 모두가 서로의 이익만을 취하게 된다면

而國危矣(이국위의)리이다 :나라는 위태로워질 것입니다.

萬乘之國(만승지국)에 :만승의 나라에서

弑其君子(시기군자)는 :그 임금을 죽이는 자는

必天乘之家(필천승지가)요 :반드시 천승의 대신이며,

天乘之國(천승지국)에 :천승의 나라에서

弑其君子(시기군자)는 :그 왕을 죽이는 자는

必百乘之家(필백승지가)니 :반드시 백승의 대신입니다.

萬取千焉(만취천언)하며 :만승의 나라에서 천승을 지니고

千取百焉(천취백언)이 :천승의 나라에서 백승을 지니고 있다는 것은

不爲不多矣(불위불다의)언마는 :결코 적은 것이 아닙니다.

苟爲後義而先利(구위후의이선리)면 :진실로 의리를 뒤로 미루고 이익만을 앞세운다면

不奪(불탈)하여는 :모든 것을 다 빼앗지 않고서는

不饜(불염)이니이다 :만족할 수 없게 될 것입니다.

未有仁而遺其親者也(미유인이유기친자야):아직 어질면서 그 부모를 버린 사람은 없으며

未有義而後其君者也(미유의이후기군자야)니이다 :의로우면서 임금을 뒷전으로 여긴 사람은 없습니다.

王(왕)은 :왕께서는

亦曰仁義而已矣(역왈인의이이의)시니 :오직 인의만을 말씀하실 것이지

何必曰利(하필왈이)잇고 :하필이면 이익을 말씀하십니까?

0 댓글

댓글 쓰기

2018 . 1  
1 2 3 4 5 6
7 8 9 10 11 12 13
14 15 16 17 18 19 20
21 22 23 24 25 26 27
28 29 30 31

포천중학교21회,고등학교 19회,여자고등학교 1회 Copyright © 2003 포칠사 .All Rights Reserved.

Powered by Xpress Engine / Designed by Sketchbook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