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kip to content
유교 경전에서 공자의 가르침을 전하는 사서(四書) 중 중요한 경서(經書).

04至善(지선)

관리그룹 김선형, 2011-08-22 23:16:43

조회 수
2521
추천 수
0

  04至善(지선)


詩云(시운) : 시경에 이르기를,


瞻彼淇澳(첨피기오)한대 : 저 기수의 물굽이 바라보니


菉竹猗猗(록죽의의)로다 : 푸른 대가 무성하다.


有斐君子(유비군자)여 : 의젓하신 군자여


如切如磋(여절여차)하며 : 깎은 듯하고 다듬은 듯하며


如琢如磨(여탁여마)로다 : 쪼은 듯하고 갈아낸 듯하도다


瑟兮僩兮(슬혜한혜)며 : 점잖고도 위엄 있으시며


赫兮喧兮(혁혜훤혜)니 : 훤하고도 뚜렷하시니


有斐君子(유비군자)여 : 의젓하신 군자여


終不可諠兮(종불가훤혜)라하니 : 끝내 잊을 수 없도다.


如切如磋者(여절여차자)는 : 깎은 듯하고 다듬은 듯하다는 것은


道學也(도학야)요 : 배움을 말한다.


如琢如磨者(여탁여마자)는 : 쪼은 듯하고 갈아낸 듯하다는 것은


自修也(자수야)요 : 스스로 닦음이다.


瑟兮僩兮者(슬혜한혜자)는 : 점잖고도 위엄이 있다는 것은


恂慄也(순률야)요 : 엄하고도 뚜렷함이라.


赫兮喧兮者(혁혜훤혜자)는 : 훤하고도 뚜렷하다는 것은


威儀也(위의야)요 : 위의이고


有斐君子終不可諠兮者(유비군자종불가훤혜자)는 : 의젓하신 군자를 끝내 잊을 수 없다는 것은


道盛德至善(도성덕지선)을 : 성덕의 지선함을


民之不能忘也(민지불능망야)니라 : 백성들이 잊을 수 없음을 말한 것이다.


詩云(시운) : 시경에 이르기를


於戱(어희)라 : 아아,


前王不忘(전왕불망)이라하니 : 앞 임금을 잊지 못한다 하였으니


君子(군자)는 : 군자는


賢其賢而親其親(현기현이친기친)하고 : 어진 이를 어질다 하며 친한 이를 친하게 하고

小人(소인)은 : 소인은


樂其樂而利其利(락기락이리기리)하나니 : 그 즐거움을 즐기고 그 이익을 이익되게 하니


此以沒世不忘也(차이몰세불망야)니라 : 이 때문에 세상을 떠나도 잊지 못하는 것이다.

 

0 댓글

댓글 쓰기

Board Menu

목록

Page 1 / 1
Status 제목 날짜 조회 수
 

01 大學之道(대학지도)

99
2011-08-22 2726
 

02 修己治人(수기치인)

101
2011-08-22 2719
 

03誠意(성의)

94
2011-08-22 2398
 

04至善(지선)

94
2011-08-22 2521
 

05 明德(명덕)

88
2011-08-22 2360
 

06本末(본말)

91
2011-08-22 2126
 

07正心修己(정심수기)

112
2011-08-22 2883
 

08修身齊家(수신제가)

86
2011-08-22 2817
 

09齊家治國(제가치국)

93
2011-08-22 2568
 

10治國平天下(치국평천하)

101
2011-08-22 3763

Board Links

Page Navigation

  • 1
2018 . 1  
1 2 3 4 5 6
7 8 9 10 11 12 13
14 15 16 17 18 19 20
21 22 23 24 25 26 27
28 29 30 31

포천중학교21회,고등학교 19회,여자고등학교 1회 Copyright © 2003 포칠사 .All Rights Reserved.

Powered by Xpress Engine / Designed by Sketchbook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sketchbook5, 스케치북5

나눔글꼴 설치 안내


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.

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
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.

설치 취소